사용자 삽입 이미지
타버린 집 리뉴얼. 그런데 벽의 화재 그을음이 자연스럽다. 페인트로 지워버리기 아까운디??
바닥은 짙은 콘크리트 타일로 세팅했고, 보이는 벽돌은 기초공사의 날 것 그대로다.
일단은... 컴퓨터 끄고 자자. 새벽 2시 54분이다. 연휴라고 마음이 너무 풀어졌어.

Posted by 미야

2020/08/15 02:52 2020/08/15 02:52
Response
No Trackback , No Comment
RSS :
http://miya.ne.kr/blog/rss/response/2155

Leave a comment

블로그 이미지

처음 방문해주신 분은 하단의 "우물통 사용법"을 먼저 읽어주세요.

- 미야

Archives

Site Stats

Total hits:
935707
Today:
6
Yesterday:
14

Calendar

«   2020/08   »
            1
2 3 4 5 6 7 8
9 10 11 12 13 14 15
16 17 18 19 20 21 22
23 24 25 26 27 28 29
30 31